[펌]김창완-청춘

그냥 한없이 울적한 저녁에.... 산울림의 '청춘'을 들으며 술잔을 기울인다.


언젠간 가겠지 푸르른 이 청춘 지고 또 피는 꽃잎처럼
달 밝은 밤이면 창가에 흐르는 내 젊은 영가가 구슬퍼

가고 없는 날들을 잡으려 잡으려 빈 손짓에 슬퍼지면
차라리 보내야지 돌아서야지 그렇게 세월은 가는 거야

날 두고 간 님은 용서하겠지만 날 버리고 가는 세월이야
정 둘 곳 없어라 허전한 마음은 정답던 옛 동산 찾는가


'Music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펌]김창완-청춘  (2) 2008.11.27
'The Corrs' 음악 수집을 시작하다.  (0) 2008.03.08
Foo Fighters - The Pretender  (0) 2008.03.08
더보기

댓글, 2

1 2 3

5thBeatles

홀로 고독하게 서 있는 成地에서....